• 제주 정품 전자담배소개
  • 제주 정품 전자담배인테리어필름
  • 제주 정품 전자담배시공갤러리
  • 제주 정품 전자담배문의게시판
  • 제주 정품 전자담배취급기기
  • 제주 정품 전자담배 취급액상
  • 제주 정품 전자담배 인증서
  • 제주 정품 전자담배 사용설명영상

선진국 뉴스




전자담배는 니코틴이 일반담배의 1/15에 불과해 금연 성공률이 가장 높고 흡연 관련 질병과 사망을 최소화시킬 수 있는 최고의 도구이다

-영국 런던대 교수팀(UCL)



내과의사 대부분은 전자담배가 금연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며 자신의 환자에게 금연을 위해 전자담배를 권한다

-미국 베네딕틴대 교수팀



병원을 방문하는 18세 이상의 모든 흡연자들에게 전자담배 사용을 권하고 있다

-조지아주 Darl Rantz 전문의



전자담배 연기는 미세 발암물질이 일반 담배에 비해 거의

-미국 과학 전문지 사이언스데일리



전자담배는 흡연자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금연 도구로 자리 잡았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



금연을 위해 전자담배를 권한다

-고성 보건소



전자담배는 수억 명의 생명을 구하는 21세기 가장 의미 있는 건강 발명품

-북미, 유럽, 아시아, 호주 등의 가장 저명한 과학자 53인 연합



전자담배가 연초보다 훨씬 안전하다

-뉴질랜드 보건복지부



전자담배는 담배보다 1000배 이상 덜 해롭다

-미국 보스턴의대



전자담배의 니코틴은 일반 연초의 1/15 수준으로 커피의 카페인보다 덜 해로워 국가와 정부 차원에서 전자담배 사용을 권장

-영국 보건당국



니코틴은 우울증, 치매, 파킨스 등 수많은 질환에서 질병 치료 효과를 나타낸다

-미국 듀크의대



의사들이 직접 방송에 나와서 전자담배를 극찬, 장려

-미국 ‘닥터즈’



대통령 부인, 장관, 국민 대다수가 전자담배를 사용

-프랑스 언론



미국 최고 경제전문뉴스 2014년 “세상을 바꿀 10대 기술에 전자담배 선정”

-Business Inside



전자담배 사용자가 매년 폭발적으로 증가해 세계 10대 담배 회사 모두 전자담배로 전향

-NAVER



프랑스 사르코지 대통령부인,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에쉬튼커쳐, 로버트패틴슨, 우마서먼, 이효리, 김국진, 이윤석, 김준호, 컬투, 샤이니, 하하 등 전 세계 유명인들은 이미 전자담배 사용

-DAUM



전자담배 금연 성공률 다른 보조제들보다 압도적으로 높아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 연구진



담배로 인한 해악을 종식시킬 수 있는 “최고의 희망은 전자담배뿐이다”

-‘피터 하이에크’ 런던대 교수



제주도 전자담배 판매 1위 비결은? "누구나 세 번 놀라는 서비스"



정부의 금연 정책으로 시행된 담뱃값 인상 이후에도 흡연율은 줄어들지 않고 오히려 세수만 대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2월 27일 한국납세자연맹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5년 판매된 담배 판매량은 33억 3천만 갑이며 이에 따른 담배 세수는 11조 489억 원에 달한다. 이는 2014년 담뱃세 수입이 6조 7천 427억 원인 것과 비교했을 때 대략 63%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많은 소비자들은 담뱃값 지출부담을 줄이기 위해 전자담배를 선택하고 있다. 전자담배는 구입 후 지속적인 사용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흡연량을 줄이는 데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보도되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제주 정품 전자담배(대표 박일환)가 전자담배 구매를 희망하는 제주도민들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고성능 정품 전자담배만을 취급하는 제주 정품 전자담배 연동점 매장을 방문하면 누구나 세가지 요소에 놀라게 된다.
첫째는 마치 꽃집에 들어온 것처럼 화려하면서도 편안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인테리어다. 제주 정품 전자담배 연동점 매장은 오색 꽃들과 다양한 식물들로 인테리어가 돼있어 소비자들에게 마치 작은 수목원에 온 듯한 편안한 분위기를 선물한다. 연동점뿐만 아니라 제주 전역에 위치한 7개 매장에서 꽃과 나무, 의자가 있는 쉼터를 연중무휴 운영하며 커피와 차를 제공하고 있다.
두 번째는 기한 없이 평생 무상으로 제공되는 A/S 서비스다. 제주 정품 전자담배를 구매하면 기한이나 소비자 과실 유무에 상관없이 평생 무상 A/S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외국에서 사용하다 고장이 나도 택배 서비스를 통해 기기를 새 제품으로 교환받을 수 있다. A/S 서비스도 마찬가지로 고객편의를 위해 연중무휴로 운영되고 있어 언제든지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마지막은 판매량이다. 고객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은 결과 제주 정품 전자담배는 7년 연속 전국판매 1위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뿐만 아니라 창립 7주년과 전국판매 1위를 기념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어 앞으로도 제주도 전자담배를 찾는 소비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제주 독점 국산 하카전자담배 60% 할인 행사, 전자담배 향료 5병 구매 시 전자담배 기계 세트(2개입) 증정, 전자담배 5+1 이벤트와 미래형 개인 이동수단으로 알려진 ‘퍼스널 모빌리티’ 100원 경매를 진행하고 있다.
박일환 대표는 “매장이 단순히 물건을 사는 곳이 아니라 모두에게 즐거운 공간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아름다운 인테리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다양한 편의와 즐거움을 제공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제주 정품 전자담배는 지난 11월 27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고승화)가 따뜻한 제주도를 만들기 위해 진행한 착한가게 캠페인에 가입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제주도에 위치한 7개 매장이 모두 가입했으며 앞으로 제주도 이웃들을 위한 정기적인 나눔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제주도 정품 전자담배는 법원점, 신제주점, 연동점, 노형점, 인제점, 남문점, 서귀포점 총 7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제주전자담배.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전자신문
http://www.etnews.com/20151231000304



제주 전자담배 7곳, 착한가게 캠페인 동시 가입



지난달 27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고승화)가 진행하는 착한가게 캠페인이 1,200호점을 돌파하며 동참 열기가 날로 뜨거워지고 있는 가운데, 도내 정품전자담배(대표 박일환) 7개 매장이 동시에 착한가게 캠페인에 가입해 화제가 되고 있다.

도내 정품전자담배 7개 매장(법원점, 신제주점, 연동점, 노형점, 인제점, 남문점, 서귀포점)은 12월 15일, 따뜻한 제주 만들기에 동참하고자 한마음 한뜻으로 착한가게에 가입하고 정기적인 나눔을 약속했다.
박일환 대표는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지 고민하다가 신문을 통해 착한가게를 접한 후, 7개 매장 모두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전할 수 있는 착한가게에 가입하기로 결심했다”고 가입 계기를 전했다. 이어 “이번 가입을 통해 추운 겨울철 제주지역 나눔의 온도를 높이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하고 앞으로도 일상생활에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착한가게란 매월 매출액의 일정액을 기부해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로, 중소규모 자영업에 종사하는 분들이 손쉽게 기부에 동참 할 수 있도록 하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매장을 경영하는 자영업자 또는 중소기업, 프랜차이즈, 어린이집, 학원, 병원 등 어떠한 업종의 가게도 참여할 수 있다.

착한가게 가입 문의는 전화(064-755-9810)로 가능하며 홈페이지(http://jj.chest.or.kr/)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출처]헤드라인 제주
http://www.headlinejeju.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60468









제주도 정품전자담배, 전국 최초 2% 초과 니코틴 판매 허가





작년, 정부가 금연정책의 일환으로 담뱃값을 인상하면서 전자담배에 대한 수요는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전자담배용 니코틴에 대한 규제는 더욱 엄격해져 소비자 불만이 가중되고 있다.

환경부는 지난해 12월 개정된 화학물질관리법을 통해 니코틴 함유량이 2%를 초과하는 혼합물(액상)에 대해서는 환경부 허가 후 판매토록 규정하고 있다.

이처럼 니코틴 혼합물에 대한 규제가 엄격해지면서, 현재 영업 중인 전자담배 판매점 중에서도 2%를 초과한 니코틴 액상 판매 허가를 받은 곳은 극소수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제주도의 경우 현재 십여 개의 전자담배 브랜드가 성업 중인 것으로 알려졌지만 그 중에서 ‘제주도 정품전자담배’만이 판매 허가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도 내 7개 매장을 운영 중인 정품전자담배는 지난 5월, 환경부를 통해 전국 최초이자 유일하게 화학물질관리법상 니코틴 함유량 2%를 초과한 혼합물에 대한 판매 허가를 받았다.

정품전자담배에서는 허가 받은 안전한 정품 니코틴을 투명한 유통과정을 통해 합법적으로 판매하고 있다. 니코틴 구매 시 반드시 필요한 신분증 확인을 철저하게 진행하는 등 정직하게 안전한 니코틴을 판매하기 위한 노력도 이어가고 있다.

7년 연속 전국 판매 1위에 오른 제주 정품전자담배는 제주도민들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성능 정품전자담배를 구매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현재 추석을 맞아 최고 61%까지 할인된 고성능 정품전자담배 판매 행사를 진행 중이며, 새롭게 오픈한 제주도 전동킥보드 제주도 왕발통 ‘정품타’ 무료 이용권 혜택도 제공한다.

또한 평생무상 A/S 원칙을 철저하게 지키고 있다. A/S 기간이나 소비자 과실 여부와 상관없이 고장 제품에 대해서는 무상수리 또는 새 제품 교환을 보장한다.

정품전자담배 관계자는 “경기불황으로 많은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최근 불법 전자담배로 고통 받는 소비자들 역시 크게 증가하고 있어 논란이 크다”며 “앞으로도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자의 부담을 덜고, 안전하고 좋은 제품으로 성원에 보답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제주도 정품담배는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법원점, 신제주점, 연동점, 노형점, 인제점, 남문점, 서귀포점 총 7개 매장에서 안전한 전자담배를 만나볼 수 있다.

-[출처]sbs cnbc
http://sbscnbc.sbs.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60468




Designed & System by 제로웹  ㆍTotal 257,413